[NGCOA 인터넷 마케팅 특강 9] 단순 데이터 수집 넘어 흐름을 읽어라
[NGCOA 인터넷 마케팅 특강 9] 단순 데이터 수집 넘어 흐름을 읽어라
  • 이주현
  • 승인 2018.08.20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웹 분석을 통한 사이트 평가

사이트가 디자인되고 런칭되면 성공 측정지표를 설정하고 결과를 모니터링해야 한다. 사이트 추적을 위한 도구는 여러 가지가 있으며, 우리 사이트에서 무엇이 제대로 굴러가고 있고 또 그렇지 못한지를 판단하기 위한 측정법도 수없이 많다.

웹 보고서를 만드는 이러한 시스템을 웹 분석(Web analytics)이라 한다. 웹 분석에 있어 기본적으로 이해하고 있어야 할 주요 항목은 다음과 같다.

1)순방문자(Unique Visitors): 순방문자는 우리 사이트를 방문한 사람의 숫자로, 한 사람이 한 달간 사이트를 10번 방문했어도 한명의 순방문자로 집계된다.

2)방문횟수(Visits): 방문자가 사이트 방문때마다 집계되는 횟수로, ‘세션(session)’이라고 불리기도 한다. 한 사람이 여러 번 방문해도 횟수만큼 집계되기 때문에, 만약 10명의 고유방문자가 각각 10번 사이트를 방문했다면 방문횟수는 100회가 된다.

3)페이지뷰(Page Views): 방문자가 사이트의 콘텐츠를 클릭할 때마다 페이지뷰가 생성된다. 1명의 고유방문자가 10회 방문해 각각 10개 페이지를 클릭했다면 페이지뷰는 100회가 된다.

4)체류시간(Time spent): 방문자가 방문할 때마다 사이트에서 보내는 시간의 평균값이다. 예를 들어 방문자가 처음 방문시 10분, 두번째 5분, 세번째 15분을 사이트에서 보냈다면 평균 체류시간은 10분이다.

전체 트래픽은 특정기간 동안 사이트를 방문한 순방문자 수(월별, 일별 또는 시간별 트래픽)로 측정된다. 한 달 방문자 당 평균 방문횟수를 살펴보면 재방문자 수준을 파악할 수 있다.

방문당 페이지뷰 또는 사이트에서 보낸 평균 체류시간을 살펴봄으로써 방문자가 얼마나 사이트에 참여하고 있는지를 알 수 있다. 트래픽, 방문빈도, 참여도(페이지뷰, 체류시간)는 전환 측정항목과 함께 사이트에서 추적할 수 있는 가장 중요한 측정항목이다.


주요 측정 항목 외에도 이해하고 있어야 할 중요한 웹 분석 용어는 다음과 같다.

-직접 방문: 방문자는 여러 가지 방법으로 사이트에 접속할 수 있다. 이 중 직접 방문은 사이트 주소를 직접 입력하거나 웹브라우저의 즐겨찾기 기능을 이용해 직접 사이트를 방문하는 것이다.

-추천 방문:점점 더 많은 방문자가 검색엔진, 다른 사이트에 게시된 링크, 친구가 메일로 보낸 링크 등을 통해 사이트를 방문하고 있다. 이는 모두 추천 방문의 예로 어떤 사람, 어떤 사이트가 우리 사이트와 링크돼 있는지 이해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시작 페이지: 방문자가 사이트를 처음 접속할 때 마주치게 되는 첫 페이지. 홈페이지(메인 페이지)라고 생각하기 쉬우나, 검색 결과나 지인이 보낸 링크가 홈페이지일수만은 없다. 방문자를 처음 맞이하는 페이지가 어디인지를 아는 것이 중요하다.

-이탈 페이지: 방문자가 사이트를 떠나기 전 마지막으로 본 페이지다. 방문자에게 영향을 미치는 마지막 페이지가 되며, 사이트의 잠재적 오류나 불만족스러운 페이지를 나타낼 수 있어 중요하다.

-전환율: 방문자가 사이트에서 취하고자하는 많은 활동이 있다. 예를 들어 기사를 보기 위해 클릭하거나, 영상을 보거나, 이메일 뉴스레터를 수신하는데 동의하는 것 등이다. 전환율은 방문자의 전체 행동 중 특정 행동을 취한 빈도를 나타낸다. 예를 들어 방문자가 홈페이지를 100번 방문해 동영상 클립을 10번 클릭했다면, 전환율은 10%가 된다.


데이터를 단순 수집, 분석만 해선 안된다. 몇 달 분 데이터가 모였다면 시간에 따른 데이터 흐름을 분석할 수 있다. 매달 수집하는 데이터를 이용해 사이트 참여를 유도하는 콘텐츠 유형과 사이트 트래픽의 계절적 특성을 이해할 수 있다.

또 매월 도달하고자하는 벤치마크를 만든다. 예를 들어 사이트 체류시간이 가장 긴 달을 파악해 이를 벤치마크로 삼는다. 그 달에 방문자가 더 많은 시간을 보낸 이유를 분석하고 이를 재달성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