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코스 드론 방제 현실을 넘어 이상이 되다
골프코스 드론 방제 현실을 넘어 이상이 되다
  • 이주현
  • 승인 2019.05.28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베스트그린텍

최신 드론 활용 효율적 방제기술 주목
약제·작업시간·물·비용 등 대폭 절감
베스트그린텍의 방제드론은 1회 비행 시 10리터 약액으로 1만㎡를 10분 이내 방제할 수 있으며, 여러 대를 조종기 하나로 제어하는 ‘페어링 기술’을 적용하면 2~3대가 동시에 하늘을 날며 파5홀도 20~30분 안에 작업을 끝낼 수 있다.
베스트그린텍의 방제드론은 1회 비행 시 10리터 약액으로 1만㎡를 10분 이내 방제할 수 있으며, 여러 대를 조종기 하나로 제어하는 ‘페어링 기술’을 적용하면 2~3대가 동시에 하늘을 날며 파5홀도 20~30분 안에 작업을 끝낼 수 있다.

코스관리에서 잔디 건강 유지에 가장 핵심 작업 중 하나가 방제다. 동시에 가장 민감하고 시간과 비용, 인력이 많이 투입되는 작업이라 할 수 있다.

그러나 최근 방제 작업은 코스관리 인력 및 예산 부족과 정부 근로정책 변화 등으로 점점 까다로워지고 있다.

이로 인해 적기 실행이 가장 중요한 작업임에도 투입 자원이 부족해 방제시기를 놓치는 경우도 발생하고 있다.

따라서 적은 자원, 특히 인력을 적게 투입하면서 정확하고 넓은 방제를 가능하게 해주는 기술이 요구되고 있다.

골프장 작물보호제·자재 전문업체 (주)베스트그린텍(대표이사 강태구)의 ‘드론 방제 기술’도 이를 해결하기 위해 개발됐다.

골프코스는 논밭과는 달리 각 홀마다 같은 설계나 패턴이 없고, 환경 변화도 심해 일부 수동조작에 의한 작업을 제외하면 그동안 드론 방제가 어려웠다.

베스트그린텍은 이를 해결하기 위해 최신 방제전용 드론 ‘AGRAS MG-1P’를 공급한다.

이 제품은 골프장 지형 특수성과 기존 드론의 기술적 한계를 극복해 현존하는 드론 중 골프장에 가장 적합한 기종으로 알려졌다.

페어링기술 적용해 조종기 하나로 동시방제

AGRAS MG-1P는 무엇보다 빠른 작업이 강점이다. 1회 비행 시 10리터의 약액으로 1만㎡를 10분 이내에 방제할 수 있으며, 여러 대를 조종기 하나로 제어하는 ‘페어링 기술’을 적용하면 2~3대를 동시 조작해 파5홀도 20~30분 안에 완료할 수 있다.

또 잔디병이 집중적으로 발생하는 비가 많이 오는 시기에도 답압 걱정이 없기 때문에 비가 멈추기만 하면 바로 작업이 가능해 병 확대를 미리 막을 수 있다.

모든 방제작업이 자율주행으로 이뤄져 편리하다. 작업자가 일일이 드론을 조작할 필요 없이 미리 실시한 맵핑에 따라 자동으로 움직이기 때문에 작업자는 살포 후 제자리로 돌아온 드론에 배터리 교환과 약액 추가만 해주면 된다.

위성 자동경로 매핑
위성 자동경로 매핑

맵핑은 실시간 측량장비를 이용해 센티미터 이내의 오차범위로 정확하게 할 수 있으며, 조종기에 저장해 두면 작업종류에 따라 선택해 사용할 수 있어 쉽고 정밀한 방제가 가능하다.

사람의 손으로 직접 제어하지 않는 방식이므로 안전장치도 강화돼 있다. 기체에 탑재된 3개의 고정밀 지형감지 레이더는 일정고도를 유지해 정밀한 방제를 구현하면서 사람, 수목, 나뭇가지나 전선 같은 얇은 장애물도 인식해 사고위험을 줄인다. 또 전방 카메라 탑재로 방제상황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다.

베스트그린텍의 방제드론은 기체와 조종기, 배터리, 충전기로 구성된 기본 세트를 3대 구매해도 억대가 넘는 일반 방제 장비에 비교해 가격이 절반에도 미치지 않아 매우 합리적이다.

또 살포 물량이 기존 장비의 100분의1 수준으로 물 사용이 많이 절감되고, 배터리로 구동되므로 화석연료 엔진에 비해 에너지 비용도 대폭 줄일 수 있다.

베스트그린텍은 이번 드론 방제 기술 런칭과 함께 점점 증가할 드론 방제 시장에 맞춰 드론 전용 약제도 개발한다.

올 하반기나 내년 초쯤 등록기준을 세워 약제 개발에 나설 계획이며, 첨단 실시간 측량장비로 정확한 맵핑작업을 도와 골프장에서 안전하고 편리하게 드론 방제작업을 할 수 있는 틀을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베스트그린텍 강태구 대표이사는 “이제 코스관리에서 드론 방제는 꿈이 아니라 현실이 됐다”며 “앞서 출시된 드론 잔디생육 진단 솔루션과 함께 정밀하고 효율적인 코스점검, 편리하고 빠른 방제작업을 경험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