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클 허잔 Golf Course Architecture 61] 광범위한 초종으로 다양한 색조를 꾸밀수 있다
[마이클 허잔 Golf Course Architecture 61] 광범위한 초종으로 다양한 색조를 꾸밀수 있다
  • 골프산업신문
  • 승인 2019.11.05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시지의 해석(Reading the Message)

벙커가 자유형이면 눈이 윤곽선을 따를 때 두뇌에 전달되는 정보가 어떤 표준형과도 맞지 않으므로 약간의 혼란이 일어난다.

두뇌는 그 형태를 여러 부분으로 쪼개어 각 부분을 해석한 다음에 전체 장치의 크기와 모양을 결정한다.

형태가 복잡할수록 두뇌는 결론을 내기 전에 더 많은 탐색과 식별활동을 해야 한다. 이어서 몸과 마음은 그 결론에 따라 안전한 방식으로 반응한다.

관찰 단계마다 ‘추함’과 ‘기쁨’의 두 근원 세력이 겨루게 된다. 설계자는 이 사실을 고려해 각 요소 설계를 해야 한다.

‘시각적 질서’는 ‘기쁨’의 한 원천인 반면, ‘통제불능’은 ‘추함’의 근원이라는 사실을 알면 자연스러운 형태라고 해서 모두 ‘기쁨’을 주지는 않는 이유도 알게 될 것이다.

형태상에서 시각적 질서 리듬을 깨는 갑작스럽고 날카로운 모서리가 있다면 통제불능의 형태로 보일 것이다.

반면 거의 비슷한 모양에서 그 돌발성을 제외하면 흐르는듯한 시각적 리듬이 생겨서 더욱 통제 가능한 안전한 형태가 될 것이다.

어떤 표현을 강화하기 위해 사용하는 두가지 기법은 보충형태 이용법(the use of complementary)과 평행선 이용법(the use of paralle lines)이 있다. 서로 대치되는 두 기법은 제창대 삼창의 경우로 비교해 설명할 수 있다.

합창에서는 남성 4중창 처럼 모두 같은 멜로디로 노래하지만, 보충 음정과 키를 달리한다. 반면 제창으로 노래할 때는 모든 사람이 같은 키와 음정으로 노래한다.

골프코스에서 보충 형태 이용법은 남성 4중창의 완전한 화음을 얻는 반면, 평행선 이용법은 제창의 강화된 힘을 얻는다.

이같은 기법들은 지형도 강화할 수 있다. 그린지역을 설계할 때 각 형태들간 조화를 이뤄내는 것이 그 것이다. 벙커의 경우 그린 가장자리에 시각적으로 여러 형태 벙커를 혼합해 통합된 구성으로 그 형태를 부여하거나, 각 부분을 독립된 형태로 남겨서 아무것도 보충되지 않은 상태로 전체 복합체에서 분리된 듯이 할 수 있다.

이 페어웨이, 프렌들리 러프, 그리고 깊은 러프 잔디를 깎은 라인이 페어웨이 벙커의 바깥 가장자리를 강화하는 곳에서 볼 수 있다.

이 선형 잔디깎기 기법은 각 장치들을 한덩어리로 표현함으로써 그 형태적 인 표현강화의 수단이 될 수 있다.

부피(mass)는 시각적으로 쉽게 비교가 되므로 쉽게 전달할 수 있다. 또한 다양한 재료를 사용할 경우에도 설계적인 의도를 분명하게 표현할 수 있는 전달매체가 된다.

언뜻보아 골프코스에 사용가능한 재료는 잔디, 모래, 나무, 물, 바위, 그리고 목재 등으로 한정된 듯이 보일 것이다.

미숙한 설계자에게는 딱 맞는 말이다. 그러나 이러한 주요 재료 그룹마다 선택범위가 넓으며, 몇 그룹으로 나눌수도 있다.

예를 들어 이용할 수 있는 잔디 종류만 해도 벤트그래스, 레드 훼스큐, 톨 훼스큐, 하드 훼스큐, 라이그래스, 버뮤다그래스, 조이시아그래스, 그리고 수많은 종류의 천연잔디가 있다.

설계자는 이런 광범위한 잔디식물을 이용해 녹색에서 갈색까지 다양한 색조의 코스를 꾸밀 수 있다.

건축설계자가 벽지, 페인팅, 자체의 질감 등을 이용해 벽을 보충하듯 잔디 종류나 생장 습성을 바꿀 수도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