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 점검 제대로 안되면 ‘수리비 폭탄’
일상 점검 제대로 안되면 ‘수리비 폭탄’
  • 이주현
  • 승인 2020.01.10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스장비 오래 쓰는 기초 팁
 

요즘 코스관리 장비는 점점 더 높은 생산성과 일관된 성능, 편리한 유지보수로 코스관리자들을 지원하고 있다. 그러나 코스관리자가 받는 코스품질과 작업 효율, 비용절감에 대한 압박도 하루가 다르게 커지고 있다.

이로 인해 매일 시간에 쫓겨 자칫 장비 유지보수가 소홀해 질 수 있으며, 결국 유지보수 비용이 올라가고 수명이 단축돼 장비를 예상보다 빨리 교체해야 하는 상황이 벌어질 수 있다.

이제부터 코스장비를 오랫동안 좋은 성능으로 사용하기 위한 기본적이면서도 잊기 쉬운 것들을 점검해보자.


작업자 일상 점검

장비 유지보수 절차의 가장 기본 단계는 작업자의 일상 점검이다. 이는 장비마다 다르게 적용되며 운용 빈도나 작업환경에 따라 융통성 있게 실시돼야 한다. 너무나 당연해 빠뜨리기도 쉽지만 장비를 믿고 오래 쓸 수 있기 위한 필수 항목이다.

-세척: 흙과 잔디로 덮인 장비는 일상 유지보수 점검이 불가능하다. 일단 깨끗하게 청소돼 있어야 작업자가 장비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 가끔 모어에서 화재가 발생하는 일이 있는데, 이는 예지유닛이나 좌석, 엔진, 배기시스템 주위에 잔디가 누적된 결과다.

-라디에이터 점검: 라디에이터도 잔디와 같은 이물질 청소가 필요한 곳이다. 브러시나 블로워로 청소할 수 있는데, 주의할 것은 블로워나 에어 컴프레셔로 할 경우 충분한 공기압이 있어야 깊은 곳까지 깨끗하게 청소할 수 있다.

먼지 거름망도 청소 및 손상 점검을 해야 하고 정비고를 떠나기 전 냉각수 수위도 체크해야 한다. 물과 냉각수의 추천되는 비율(보통 50대50)이 있는데 작업현장에선 보통 물밖에 구할 수 없어 냉각수 효율이 저하되기 때문이다.

-에어필터 점검: 작업하는 동안 라디에이터와 마찬가지로 에어필터도 잔디와 먼지가 쌓인다. 작업 전 점검으로 청소 및 손상을 살핀 후 필요한 경우 교체 한다. 필터 덮개의 고무 패킹도 손상되면 필터 성능을 떨어뜨리므로 마모를 확인한다.

-엔진오일 수준: 산업용 엔진은 유압 펌프를 지속적으로 구동하며 혹사당하는 만큼 오일 점검이 중요하다. 놓치기 쉬운 것은 엔진오일이 윤활뿐만 아니라 엔진 냉각 역할도 하므로 적정 수준을 유지해야 엔진 성능을 유지할 수 있다.

-그리스 포인트: 설계 및 기술 발전으로 요즘 장비는 전보다 훨씬 적은 그리스 포인트를 갖고 있으나 작동 부위 그리스 포인트는 여전히 매일 살펴야 하는 부분이다.

예지유닛, 로터리 데크, 리프트암, 구동축, 스티어링축 등 중요 포인트는 마모, 오작동, 고장 방지를 위해 정기적인 확인이 필요하다.


결함 보고 및 정비

일상 점검 시 결함이 발견될 수 있다. 이는 반드시 보고하고 필요한 정비를 수행해야 한다. 여기서 중요한 것은 보고가 제대로 이뤄져야 하고 합당한 정비 시간을 할당해야 한다.

보고 누락으로 인한 손해가 발생하는 것을 막기 위해선 정기적으로 장비를 검사해 일상 점검과 결함 보고가 잘 이뤄지고 있는지 확인한다.

코스장비 전문가들은 일반적으로 그리스 포인트마다, 그리고 청소 및 기타 일상 점검 사항마다 1분씩 할당을 추천한다. 즉 24개 그리스 포인트를 가진 장비는 청소와 엔진 및 라디에이터 점검, 그리스 보충, 결함 기록 등에 48분이 필요하다. 트랙터 및 갱모어는 그리스 포인트가 많은 만큼 더 많은 시간을 할애해야 할 것이다.


업체 서비스 받기

기본 점검과 정비가 전부는 아니다. 장비는 정기적으로 숙련된 기술자에게 완전한 정비 서비스를 받아야 한다. 사람이 매일 운동과 건강보조제 등으로 건강을 관리할 순 있으나 정기적으로 의사에게 건강검진을 받아야 하는 것과 같다.

정비 서비스는 보통 해당 장비 제조·유통사의 정비사가 수행한다. 각 장비에 대한 유지보수법은 취급하는 업체에서 가장 잘 알고 있으며, 업체 정비사들은 모두 취급 장비를 전문적으로 진단하고 수리할 수 있게 훈련된 전문가다.

중요한 유압시스템 보호를 위해 필터 및 오일을 교체하고, 엔진 및 관리 시스템의 고장 코드를 점검해 마모 또는 손상된 부품은 순정부품으로 교체해야 한다. 자체 정비에서 인증되지 않은 부품을 임의로 사용하면 업체 서비스 시 문제가 발생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만약 일상 점검과 이로 인한 정비에서 비용이 거의 발생하지 않았다면, 높은 확률로 업체 서비스에서 많은 비용이 청구될 것이다. 다시 말하면 일상 점검 및 정비를 제대로 수행하지 않았을 가능성이 높다.

업체 서비스는 장비 점검만 있는 게 아니다. 비시즌에 많이 이뤄지는 장비 교육도 중요하다. 장비업체들은 보통 코스관리자에게 소개할 새 장비가 있거나 기존 장비에 대한 올바른 작동 및 유지보수 방법을 알리고 싶을 때 교육 서비스를 실시한다.

장비 유지보수 지식이 어느 정도 있더라도 새로운 장비 등장에 따라 이를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해야 한다. 이는 장비 수명을 연장시키고 원하는 작업 성능을 구현하는데 밑거름이 될 것이다.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서현로 184 (엘지분당에클라트) 1차 1208호
  • 대표전화 : 031-706-7070
  • 팩스 : 031-706-70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현
  • 법인명 : (주)한국골프산업신문
  • 제호 : 골프산업신문
  • 등록번호 : 경기 다 50371
  • 등록일 : 2013-05-15
  • 발행일 : 2013-09-09
  • 발행인·편집인 : 이계윤
  • 골프산업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골프산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olfin7070@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