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특화 제품 공급 자부심…부설 연구소 설립 전문성 강화
현장 특화 제품 공급 자부심…부설 연구소 설립 전문성 강화
  • 이주현
  • 승인 2020.05.22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프장 비료·농약 전문 (주)에이엘그린

국내 골프장 잔디비료 최다 공급 업체 유명
최신 원제 적용 약제 등 확실한 제품만 추천
 

“골프장과 함께 최고의 순간을 함께 만들어 가는 기업이 되겠다.”

골프코스 관리자재 전문 (주)에이엘그린(대표이사 엄홍일)은 2005년 창사 이래 현장 중심 제품 및 서비스 제공으로 코스관리 업계에서 입지를 다졌다.

코스관리 농약·비료 등 자재 공급을 출발점으로 십 수 년간 축적된 제품 및 컨설팅 노하우로 코스 종합 방제 및 관리 아웃소싱 사업에도 힘을 기울이고 있다. 또 급변하는 기후와 관리환경에 신속하게 대응하고 그린키퍼의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 부설 잔디연구소를 설립했다.

에이엘그린 잔디연구소(소장 이동욱)는 앞으로 친환경 비료 개발, 코스관리 컨설팅, 토양 진단 및 분석, 임상 진단 등을 통해 과학적이고 지속가능한 코스관리 솔루션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 같은 사업 전개가 가능한 이유는 탄탄한 제품 개발·선별 능력을 기반으로 코스관리에 가장 적합한 제품을 안정적으로 공급해 왔기 때문이다.

엄홍일 대표는 “우리는 골프장에 잔디비료를 가장 많이 공급하고 있는 업체 중 하나라 자신한다”며 “우리 제품을 한번 사용해본 그린키퍼들은 꼭 다시 찾을 정도로 누구보다 공급 제품에 대한 자부심이 있다”고 말했다.

에이엘그린의 주요 제품으로는 스위스그로우(Swiss Grow)사의 프리미엄 비료와 자체 개발·생산하는 가이아(GAIA) 잔디전용 비료, 최신 원제로 개발된 잔디 살균제, 제초제 등이 있다.


스위스그로우 프리미엄 비료 인기

스위스에 본사를 두고 있는 스위스그로우는 작물에 최적화되고 환경을 보호하는 프리미엄 비료 개발로 명성을 얻고 있으며, 현재 전 세계 42개국에 공급되고 있다.

에이엘그린이 추천하는 스위스그로우사 정예 제품 중 알가스프린트는 해조추출물, 식물성 아미노산, 유기질소, 당 등이 함유된 고순도 생물촉진제다. macrocystis, ascophyllum, sargassum 등 해조추출물 3종과 저분자 필수아미노산 19종이 들어있어 효과가 빠르게 나타나고, 여름철 고온건조 조건에서 활성산소에 의한 산화적 스트레스를 경감시켜 잔디 노화를 방지한다.

또 시토키닌, 옥신 등 식물호르몬으로 뿌리 생성, 세포 분열, 생장 촉진 효과가 있으며 삼투조절물질(프롤린, 글라이신베타인, 당)로 저온, 건조, 염류 스트레스를 경감시킨다. 산소가 부족한 답압이나 배수불량 토양, CEC가 낮은 모래토양에서 뿌리 발근이 향상되고 뿌리병이나 해충 피해를 입은 뿌리의 재생을 촉진한다.

풀비맥스는 유지 토양개량제 겸 생물촉진제로 유기물, 풀빅산, 부식산, 망간, 아연 등이 함유돼 있다. 이로 인해 토양의 물리·화학성을 개선하고 미생물 활성을 증진하며 여름철 항산화작용과 광합성 효율을 향상시킨다.

비생물적 스트레스 하에서 대사 기능을 높이고, 토양 CEC 및 보수력 증대, 토양 내 양분 유효도 및 흡수 증진, 광합성 향상, 뿌리 생성 및 지상부 생장 촉진, 염류장해 경감 등의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니트로칼은 수용성 질산·칼슘 비료로 질소(질산태), 칼슘, 수용성 마그네슘·붕소·구리·철·망간, 몰리브덴, 아연 등이 함유돼 있다. 고온, 건조, 과습 등 잔디 생육이 불량한 시기에 빠른 양분 흡수와 광합성 촉진으로 잔디 생육 극대화에 특화돼 있다.

콤비퍼트 시리즈는 스위스그로우가 최고급 원료로 만든 수용성 관주용 복합비료로, 질소-인산-칼륨(N-P-K)을 비롯해 필수 미량요소 6가지가 포함됐다.

특히 복합비료에서는 보기 힘든 칼슘이 10%나 들어가 있다.

장기간 보관해도 굳지 않고 완전 수용성으로 불순물이 남지 않고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다. 또 1회 시비로 필수 영양을 균형 있게 공급할 수 있어 시비 횟수를 줄일 수 있다.

콤비퍼트는 성분 함량에 따라 봄·가을용(10-52-10), 여름용(8-16-24), 저온기용(12-8-24) 등으로 출시돼 시기에 맞게 사용할 수 있으며, 에이엘그린 제품 중 재구매율이 가장 높은 것으로 유명하다.


자체 개발 가이아 비료는 ‘스테디셀러’

가이아(GAIA) 시리즈는 에이엘그린이 직접 개발해 제품명도 그리스 신화에 등장하는 대지모신 ‘가이아’에서 따온 잔디용 속효 및 완효성 비료다.

속효성 비료(13-7-7)는 에이엘그린 최고의 스테디셀러 비료로, 잔디 생육에 필요한 필수 및 미량 요소를 가장 이상적인 배합 비율로 함유하고 있다. 시비 후 빠른 효과를 체감할 수 있고 고른 입도로 용출속도가 균일하다.

또 다량의 석회(Ca)와 미량요소가 들어가 토양 미생물 활성과 생육환경 개선에 도움을 주고, 고품질 규산이 함유돼 잔디 생리 증진 촉직과 노화 억제로 녹색기간 연장에 도움을 준다. 에이엘그린은 조만간 신제품(13-6-10) 출시도 예고하고 있어 선택을 폭이 넓어질 예정이다.

완효성 비료(가이아플러스 10-5-7, 가이아MU 13-7-8)는 MU, 다기능성 유기물, 미량요소가 고르게 함유된 고품질 원료를 단립자형(Mono 타입)으로 최적화해 제조했다.

MU 성분으로 10~12주간 지속적인 비효를 발휘하고, 단립자형으로 비료 효율을 극대화한다. 속효 및 지효성의 균형적 배분으로 비료 이용률을 높이고 영양분을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으며, 높은 양이온 치환 능력과 미량요소가 양분 유실을 방지해 잔디 색상과 품질을 높인다.


림플러스·캐치풀 등 11개 제품 독점 공급

에이엘그린은 비료 외에도 최신 원제를 적용한 잔디용 작물보호제를 공급하고 있다. 그중 경농의 림플러스 수화제는 설포닐우레아계 림설퓨론을 유효성분으로 하는 경엽처리 제초제로, 한국잔디 내 일년생 및 다년생 잡초에 뛰어난 효과를 보인다.

특히 한국잔디에 발생한 새포아풀에 발아전부터 생육 초기까지 강력한 효과로 특화된 방제를 자랑하며 바랭이, 쑥, 망초, 토끼풀 등 잔디에 문제되는 광엽잡초에도 효과가 좋다.

새포아풀 등 한지형잔디에 효과가 뛰어나 잡초성 블루그래스, 라이그래스 확산 억제 및 방제에도 사용할 수 있다. 동절기 새포아풀 방제도 가능하며, 생육기 전반에 걸쳐 사용할 수 있다. 하절기에는 바랭이, 냉이 등 일년생 잡초에 효과가 우수하다.

캐치풀 액상수화제는 벤자마이드계 아이속사벤을 유효성분으로 하는 발아전 토양처리형 제초제로, 일년생 광엽잡초에 탁월한 효과를 보인다.

가을과 이른 봄 광범위한 일년생 광엽잡초 발아를 억제하며, 저약량으로도 높은 방제가를 자랑한다. 토양처리하면 표층에 안정된 층을 형성해 장기간에 걸쳐 발아를 억제하고, 토양흡착성이 높고 수용성이 낮으며 안정성이 좋아 효과가 오래 지속된다.

광엽잡초에 주로 작용하며 화본과잡초에 대한 높은 선택성으로 발아 시 작용해 정착한 잔디에 대한 안전성이 매우 높다. 또 인축 및 어류에 대한 독성이 낮고 장기 독성시험으로 검증돼 유용동식물 및 야생식물에도 안전하다.

동방아그로의 블루오션 액상수화제는 플룩사피록사드와 메트라페논의 합제로 잔디 동전마름병과 라이족토니아마름병에 등록된 살균제다.

유효성분은 병원균의 포자형성을 저해하는 작용기작을 보이며, 처리 시 왁스층을 통해 조직 내로 빠르게 흡수되며 물관을 통해 이동·확산된다. 뛰어난 침투이행성으로 잎 하단 부위에 약제 처리하면 상단 부위로 빠르게 골고루 이동해 치료 효과가 나타난다.

동전마름병은 발병초 10일 간격 3회 경엽처리, 라이족토니아마름병은 발병초 7일 간격 3회 토양관주처리한다. 현재 페어리링, 썸머패치에 대한 등록도 진행되고 있어 2021년 내 정식 등록될 것으로 보인다.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서현로 184 (엘지분당에클라트) 1차 1208호
  • 대표전화 : 031-706-7070
  • 팩스 : 031-706-70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현
  • 법인명 : (주)한국골프산업신문
  • 제호 : 골프산업신문
  • 등록번호 : 경기 다 50371
  • 등록일 : 2013-05-15
  • 발행일 : 2013-09-09
  • 발행인·편집인 : 이계윤
  • 골프산업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골프산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olfin7070@hanmail.net
ND소프트